홍보센터

언론에 소개된 메트라이프생명의 보도자료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회사소식]
메트라이프생명, 창립 30주년 기념행사 개최
- 1989년 한국 진출 이래 연평균 19%의 고속 성장 이뤄내
- 향후 30년도 고객중심 경영을 바탕으로 혁신과 변화를 이루겠다는 의지 피력
2019-06-03

6월 1일 창립 30주년을 맞은 메트라이프생명(사장 송영록)이 지난 24일 강원도 원주 오크밸리에서 창립기념행사를 열고 변화하는 환경 속에서 회사의 성장을 이끌어 온 임직원들을 치하하며 다가올 30년을 위한 포부를 밝혔다. 


메트라이프생명 임직원 500여명이 참석한 이 날 행사는 송영록 사장의 기념사를 시작으로, 30년간 계약을 유지한 고객의 인터뷰 영상, 장기 근속자에 대한 공로상 시상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참석자들은 또한 팀빌딩, 임직원 축하공연 및 장기자랑 등을 통해 결속을 다지는 시간을 가졌다. 


지난 1989년 한국에 진출한 메트라이프생명은 수입보험료 기준 연평균 19% 성장하며, 2018년 기준 수업보험료 3조 2천억원, 자산 20조원을 기록했다.


특히 미국 본사의 네트워크와 전문성을 활용한 차별화된 상품과 강력한 대면 영업채널, 효율적인 리스크 관리 및 탄탄한 재무건전성, 건강한 조직문화를 바탕으로 급변하는 환경 속에서도 꾸준히 성장했다. 


메트라이프생명은 2003년 생명보험업계 최초로 ‘변액유니버셜보험’을 출시하며 변액보험의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했으며, 업계 최초 질병코드를 도입한 ‘GI’보험 출시, 국내 유일의 금리연동형 달러 종신보험 출시 등 소비자의 니즈에 부합하는 혁신적인 상품을 꾸준히 선보였다. 


송영록 사장은 기념사에서 “지난 30년 간 수많은 위기를 극복하고 도전과 성취의 역사를 이어온 메트라이프생명의 성장 원동력은 임직원과 설계사, 그리고 고객”이라며 "고객가치 증대를 최우선 과제로 삼고 끊임없는 혁신과 변화를 통해 30년 후에도 고객의 사랑을 받는 기업이 되도록 함께 노력하자”고 당부했다.